[도쿄올림픽] 축구 8강 야구 한미전 배구 한일전… 오늘 빅경기 쏟아진다
[도쿄올림픽] 축구 8강 야구 한미전 배구 한일전… 오늘 빅경기 쏟아진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코하마=연합뉴스)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 대 온두라스의 경기. 한국 황의조가 팀의 세 번째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021.7.28
(요코하마=연합뉴스) 28일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 대 온두라스의 경기. 한국 황의조가 팀의 세 번째 골을 넣은 뒤 환호하고 있다. 2021.7.28

모두 오후 7시~8시 사이에 시작… “뭐 볼까” 행복한 고민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뜨거웠던 7월과 작별하는 31일 밤 대한민국 국민의 가슴이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워질 전망이다. 2020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우리 선수단이 축구와 야구, 배구 등에서 놓칠 수 없는 경기들로 팬들을 설레게 하기 때문이다.

◆축구, 메달 도전하려면 멕시코 꼭 넘어야

먼저 올림픽 남자 축구 대표팀은 이날 오후 8시 일본 요코하마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멕시코와 운명의 8강전을 치른다. 이제부터는 토너먼트이기 때문에 지면 탈락이다. 메달과 역대 최고 성적을 노리는 축구 대표팀은 반드시 멕시코를 넘어선다는 각오다.

멕시코와는 올림픽에서 벌써 3번 연속 만난다. 지난 2012년 런던에선 0-0 무승부,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에선 1-0 승리를 거뒀다.

최근 전적은 좋지만 멕시코는 결코 만만히 볼 수 없는 상대다. 런던 대회에서 금메달을 딴 전력이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한국은 조별 라운드에서 10골을 폭발시키는 모든 팀 가운데 최고의 화력을 과시한 만큼 골문 앞 마무리만 잘 된다면 준결승에 오를 가능성은 충분하다.

29일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1차전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경기 연장 10회말 2사 만루 상황 양의지가 끝내기 몸에 맞는 볼을 얻어낸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29일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야구 B조 조별리그 1차전 대한민국과 이스라엘의 경기 연장 10회말 2사 만루 상황 양의지가 끝내기 몸에 맞는 볼을 얻어낸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야구 종주국 미국과의 재밌는 일전

야구 대표팀은 축구보다 한 시간 앞선 오후 7시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야구 최강국 미국과 B조 2차전을 치른다.

첫 경기 이스라엘을 상대로 홈런 3방을 얻어맞으며 고전한 한국은 승부치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6-5로 간신히 승리했다. 미국이 비록 메이저리그가 아닌 선수들로 구성됐더라도 메이저리그 호출 가능성이 충분한 출중한 선수들로 팀을 구성한 만큼 극도의 조심이 필요하다.

다행인 점은 한국 역시 앞선 경기에서 오지환 김현수(이상 LG) 이정후(키움)이 홈런 3개를 날리는 등 방망이를 예열했기에 재밌는 경기를 기대할 만 하다.

[도쿄=AP/뉴시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14위)의 김연경이 27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케냐(24위)를 물리친 후 환호하고 있다. 한국은 케냐를 세트 스코어 3-0(25-14 25-22 26-24)으로 누르고 첫 승을 따내 1승1패를 기록했다. 2021.07.28.
[도쿄=AP/뉴시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14위)의 김연경이 27일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조별리그 A조 2차전에서 케냐(24위)를 물리친 후 환호하고 있다. 한국은 케냐를 세트 스코어 3-0(25-14 25-22 26-24)으로 누르고 첫 승을 따내 1승1패를 기록했다. 2021.07.28.

◆배구, 8강 진출 길목서 운명의 한일전

야구와 축구 그 사이, 오후 7시 40분 여자 배구 대표팀은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숙적 일본과 한일전을 펼친다.

이 경기가 더욱 중요한 건 일본을 제압할 경우 한국은 8강 진출을 확정하게 된다. 6개 팀 중 상위 4개의 팀이 올라가는 구성에서 한국은 A조에서 2승 1패를 기록 중이다. 일본을 잡는다면 한일전 승리의 희열과 함께 8강 확정이라는 기쁨도 맛 볼 수 있을 것이다.

다만 일본은 불과 지난 5월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한국을 3-0(25-18 25-18 27-25)으로 대패를 당한 바 있어 굉장히 어려운 승부가 예상된다. 특히 한일전이라는 부담감이 선수들을 짓누를 것으로 추측된다.

대표팀의 기둥 김연경(상하이)의 어깨에 모든 시선이 쏠린다. 김연경은 뭔가 해줄 것이란 기대를 하게 하는 슈퍼스타 중의 슈퍼스타다. 김연경과 함께 박정아(도로공사)와 김희진(IBK기업은행)의 활약도 주목된다.

배구 팬에게 아쉬운 점은 하필 축구·야구와 비슷한 시간대에 묶여 지상파 중계방송 편성이 불확실하다는 점이다. 다만 KBS·MBC·SBS 각 지상파는 자자 스포츠채널과 온라인 온에어 서비스를 통해 중계를 제공할 것으로 전망된다.

[도쿄(일본)=뉴시스] 양궁 국가대표 김우진이 26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양궁 결승전 대만과의 경기를 하고 있다. 2021.07.26.
[도쿄(일본)=뉴시스] 양궁 국가대표 김우진이 26일 오후(현지시간) 일본 도쿄 유메노시마 공원 양궁장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양궁 결승전 대만과의 경기를 하고 있다. 2021.07.26.

◆양궁·펜싱·배드민턴·높이뛰기 경기도 가득

이외에도 이날 한국 선수단은 양궁 개인 메달에 도전하는 김우진(청수시청)과 나란히 준결승에 올라 결승에 도전하는 배드민턴 여자 복식에 김소영-공희용, 이소희-신승찬 등이 경기가 예정돼 있다.

김지연 윤지수(이상 서울시청) 최수연 서지연(이상 안산시청)이 포진한 펜싱 여자 사브르 단체전도 대기 중이다.

한국 육상 트랙&필드 선수로 올림픽에서 1996년 높이뛰기 이진택 이후 25년 만에 결선에 진출한 우상혁(국군체육부대)도 멋진 경기를 준비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천지일보
  • 등록번호 : 서울 아00902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일
  • 제호 : 천지일보
  • 발행·편집인 : 이상면
  • 발행소 :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89길 31 코레일유통 빌딩 3~5층
  • 발행일자 : 2009년 9월 1일
  • 전화번호 : 1644-75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황금중
  • 사업자등록번호 : 106-86-65571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2013-서울용산-00392
  • 대표자 : 이상면
  • 「열린보도원칙」 천지일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강은영 02-1644-7533 newscj@newscj.com
  • Copyright © 천지일보 - 새 시대 희망언론.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j@newscj.com  ND소프트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