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지역 화장품 홍보 위한 ‘2021 온라인 비-뷰티 데이’ 개최
부산시, 지역 화장품 홍보 위한 ‘2021 온라인 비-뷰티 데이’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1월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지역 화장품‧뷰티 제품 홍보‧판매를 위한 ‘2021 비-뷰티(B-beauty) 데이’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관련 포스터. (제공: 부산시)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1월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지역 화장품‧뷰티 제품 홍보‧판매를 위한 ‘2021 비-뷰티(B-beauty) 데이’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관련 포스터. (제공: 부산시)

공개모집으로 선정된 26개 기업 화장품 할인 가격으로 제공

[천지일보 부산=강태우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1월 25일부터 29일까지 5일간 지역 화장품‧뷰티 제품 홍보‧판매를 위한 ‘2021 비-뷰티(B-beauty) 데이’를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행사는 시가 주최하고 부산테크노파크와 부산화장품산업협회가 공동 주관한다. 지역 화장품기업 브랜드 인지도 향상과 판로개척을 위해 개최하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지난해 11월에 이어 두 번째로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비-뷰티(B-beauty) 데이’는 우수한 품질의 부산 화장품 브랜드 홍보에 효과적인 행사로, 현장에서 지속적인 접근성을 높여갈 계획이지만 코로나19에 대비한 온라인 홍보‧판매를 병행해 추진할 계획이다.

행사 기간 시민 누구나 행사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모집으로 선정된 26개 기업의 대표제품을 비롯한 화장품을 정가보다 할인된 가격으로 기업별 홈페이지 또는 자체 쇼핑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행사사이트 방문 고객 누구나 응모 가능한 참여 이벤트와 우수 사용후기 이벤트로 당첨자에게 부산화장품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부산의 화장품산업은 관련 기업이 계속 증가해 2019년 406개(중복기업 제외)에서 2020년 726개로, 양질의 일자리창출과 수출산업으로 부산의 신성장산업동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또한 기업들이 코로나 이후를 대비해 기존의 현장 및 방문판매 등의 오프라인 방식과 온라인을 병행한 홍보‧판매를 위해 홈페이지 정비 등 발 빠르게 변화를 시도하고 있어 향후 지속적인 발전이 기대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부산은 기업 수의 증가 규모로 보나, 화장품공장 구축‧운영, 인력양성 등 제조 인프라 구축에서 화장품산업에 최적화된 도시”라며 “4차 산업혁명에 맞춘 사업 발굴, 기업 지원으로 부산을 대표하는 브랜드와 기업 육성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