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단 확진 ‘초비상’
지단 확진 ‘초비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단(출처: 뉴시스)
지단(출처: 뉴시스)

지단 확진 ‘초비상’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스페인 프로축구 ‘거함’ 레알 마드리드를 지휘하는 지네딘 지단(49) 감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레알 마드리드는 22일 홈페이지를 통해 지단 감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단 감독은 자가격리에 처해졌다.

한편 레알 마드리드는 지난 15일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수페르코파(슈퍼컵) 준결승에서 1-2로 패해 결승 진출이 좌절됐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