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미 기술주 거품" 도이체방크 전문가 설문
"비트코인·미 기술주 거품" 도이체방크 전문가 설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비트코인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가상화폐 대장격인 비트코인과 미국의 기술기업 주식이 거품이 가장 많이 낀 자산이라는 전문가 평가가 나왔다고 미 CNBC 방송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글로벌 투자은행인 도이체방크가 지난 13∼15일 시장 전문가 627명을 상대로 벌인 설문 조사 결과에서 응답자의 89%는 일부 금융시장이 거품 영역에 진입해있다고 답했다.

특히 이들은 비트코인과 미국 기술주를 거품이 가장 많이 낀 자산으로 지목했다.

거품의 정도를 1∼10점으로 측정할 때 비트코인은 거품 정도가 최고 수준인 10이라고 평가한 응답자가 절반에 달했다.

미 기술주도 응답자의 83%가 거품 정도를 7 이상이라고 답하는 등 평균 7.9로 평가했다.

도이체방크는 "대다수 전문가가 비트코인과 기술주 거품 가능성의 상징인 테슬라는 앞으로 1년간 현 수준의 2배로 오르기보다는 반 토막이 날 가능성이 더 큰 것으로 생각한다"며 테슬라를 더 취약하게 본다고 설명했다.

앞서 비트코인은 지난해 3월 저점에서 최근까지 800% 이상 급등했고, 테슬라도 작년 한해만 700% 올랐다.

(서울=연합뉴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