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설 예보’에 중대본, 비상대응 2단계로 격상
‘폭설 예보’에 중대본, 비상대응 2단계로 격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경기=김미정 기자] 지난 12일 오후 경기도 일대 함박눈이 내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1.1.12
[천지일보 경기=김미정 기자] 지난 12일 오후 경기도 일대 함박눈이 내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1.1.12

중부지방 등 예상적설량 최대 10㎝ 

전해철 “안전대책 철저히 추진” 지시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17일 오후 8시부로 대설 대처를 위한 중대본 비상대응 단계를 1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했다.

이는 이날 밤부터 18일 새벽까지 전국 곳곳에 당초 예상보다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된 데 따른 것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18일 오후 6시까지 예상 적설량은 중부지방(동해안 제외)·전북·전남권 북부·경북권 3~10㎝, 강원 동해안·경북 동해안 1㎝ 내외다.

중대본부장인 전해철 행안부 장관은 “늦은 밤과 새벽 시간 강설이 예보돼 교통혼잡과 사고가 우려되므로 제설제 사전 살포 등 안전대책을 철저히 추진해 달라”고 특별 지시를 내렸다.

그는 “18일 출근 때 대중교통을 이용하도록 대국민 홍보를 강화하고 행정기관에서는 대중교통 증차 계획을 마련해 달라. 또 행정·공공기관에서는 출근 시간을 조정하고 민간기관 참여도 독려해 달라”고 전했다.

또 “관계부처와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자체 비상근무 체계를 강화하고 가용역량을 총동원해 국민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철저히 대응해 달라”고 강조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일대에 눈이 거센 바람과 함께 내리고 있다. (제공: 독자) ⓒ천지일보 2021.1.6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일대에 눈이 거센 바람과 함께 내리고 있다. (제공: 독자) ⓒ천지일보 2021.1.6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