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옥 스테이로 돌아온 ‘윤스테이’
한옥 스테이로 돌아온 ‘윤스테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스테이 포스터(출처: tvN)
윤스테이 포스터(출처: tvN)

코로나로 해외 대신 국내 촬영

식당에서 한옥, 한국의 美 살려

자가복제 비판의 목소리 여전

[천지일보=이예진 기자] 신서유기8을 성공적으로 마친 나영석 사단이 한옥 스테이 포맷의 ‘윤스테이’를 새로 선보였다.

지난 8일 새롭게 선보인 ‘윤스테이’에서는 윤식당의 멤버였던 윤여정·이서진·정유미·박서준과 새로 합류하게 된 최우식이 함께했다. 처음 만나는 자리에서 나영석 PD는 연초에 윤식당3를 계획했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말로 미뤘음에도 확산세가 줄어들지 않자 한국에 있는 외국인들을 상대로 한옥 숙박업을 하겠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나 PD가 “전라남도 구례에서 촬영한다”고 하자 윤여정은 “한옥은 (서울) 안국동에도 많다”며 불편해했다.

‘윤스테이’를 설명하는 나 PD의 말에 멤버들이 긍정적으로 반응하자 이서진은 “이거 잘 되면 또 한 시즌을 해야 한다. 우려먹기로는 1등이다. 대한민국에서”라고 말했다. 거기에 윤여정은 “곰국 우리듯이 우려먹어”라고 덧붙였다.

숙박업은 할 일이 많다는 걱정 속에 촬영은 시작됐다. 제작진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사람이 모이는 촬영의 비판을 의식한 듯 “이 프로그램은 지난 11월과 12월 두 차례로 나눠 전남 구례 쌍산재에서 촬영됐다. 코로나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한옥 민박부지 외부에서는 마스크 착용을 철저히 했으며 구례지역 코로나 단계가 2단계로 격상된 2차 촬영 시에는 전 스태프, 출연자 그리고 외국인 투숙객까지 사전에 코로나 검사를 실시했으며 전원 음성 확인 후 촬영을 진행했다”고 첫 화면에 설명을 넣었다. 그러면서 “가능하면 집에 머물러야 하는 이 시기에 외부활동이 주가 되는 콘텐츠를 선보이게 돼 송구스러운 마음”이라며 “하루빨리 이 위기의 터널을 잘 지나 따뜻한 봄날의 나들이가 가능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사실 지난 3일에 예고 티저를 공개했을 당시 “요즘 시국에 이런 콘텐츠가 맞는가”라는 불편의 소리가 있었다. 하지만 첫 방송이 방영된 후 “코로나19로 우울해져 있는 상황에서 힐링이 됐다” “제작진의 배려가 보였다. 방송을 통해 대리만족이 됐다”는 긍정적인 반응이 늘어났다.

그렇게 진행된 첫 회에서는 고즈넉한 한옥의 모습과 정신없이 손님을 맞이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윤식당의 사장이었던 윤여정은 윤 대표가 돼 윤스테이 손님 맞이와 프론트를 맡았고 전무에서 부사장이 된 이서진은 여전히 음료부를 맡으면서도 동생들을 살폈다. 정유미는 음식부에서 셰프로 변신해 전반적인 요리를 담당했고 박서준은 과장으로 승진해 떡갈비를 선보였다. 마지막으로 인턴으로 새로 들어온 최우식은 손님 픽업부터 방 소개, 음식 서빙 등 다양한 잡무를 맡았으나 충분히 해내는 모습을 보였다.

첫날 윤스테이를 방문한 손님은 호주, 네덜란드, 미국, 우크라이나 등에서 학업, 직장 등의 문제로 한국에 체류한 지 1년이 안 된 외국인들이었다. 캐나다 출신의 최우식은 능숙한 영어로 외국인들의 픽업과 숙소 소개를 진행했다. 숙소에 비치된 편의용품에서도 제작진의 센스를 엿볼 수 있었다. 친환경 제품과 한국적인 정서가 담긴 수첩, 연필 등은 외국인 손님들의 시선을 자연스럽게 모으면서 한옥의 정취를 더욱 돋보이게 했다.

특히 첫 방송에서 시선을 끈 것은 박서준이 배워온 떡갈비였다. 떡갈비 안에 들어가는 밤으로 만든 율란부터 직접 다진 고기까지 손이 많이 가는 음식인 만큼 모두에게 환영을 받았다. 첫 방송이 끝나고 실시간 검색어에 ‘율란’ ‘떡갈비’ 등이 오른 것을 보면 시청자들 또한 흥미 있게 봤음을 알 수 있었다.

윤스테이 첫 방송은 8.2%의 시청률을 보이며 성공적인 첫발을 내딛었다. 윤스테이 앞에 방영됐던 신서유기8 마지막 방송이 6.0%였던 것을 생각하면 많은 사람들이 윤식당을 기다려왔음을 알 수 있다. 다만 윤식당, 스페인 하숙 등 앞서 나영석 사단이 선보였던 시리즈의 자가복제라는 비판의 시선도 있다. 하지만 나 PD가 늘 “잘 할 수 있는 것을 잘하려고 하는 것”이라는 말처럼 비슷한 내용의 예능을 매번 선보이면서도 항상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안겨주는 것 또한 능력이라고 할 수 있다.

한편 윤스테이는 매주 금요일 밤 9시 10분 tvN에서 방영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