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우천일반산업단지 ‘공동 직장어린이집 설치’ 공모 사업 선정
횡성군, 우천일반산업단지 ‘공동 직장어린이집 설치’ 공모 사업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군청. ⓒ천지일보
횡성군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횡성=이현복 기자] 횡성군(군수 장신상)이 지난 11월 26일 상생형지역일자리 지원사업의 일환의 근로복지공단의 ‘공동 직장어린이집 설치’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군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사업비 11억 2900마원 중 10억 8600만원을 지원받아 우천일반산업단지 내에 지상 1층 404㎡ 규모의 49명의 보육정원을 갖춘 직장어린이집을 건립할 계획이다.

직장어린이집은 내년 초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해 2021년 완공을 목표로 2021년 하반기에는 어린이집 운영 위탁업체를 선정하고 원아모집과 교사 채용을 거쳐 2022년 3월 개원할 예정이다.

한편 우천일반산업단지는 11개의 업체에 519명의 근로자가 근무하고 있다.

특히 상생형지역일자리 거점단지로 선정됨에 따라 관련 기업(약525명 고용 예정)의 입주가 예정돼 있어 산업단지 내 근로자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산업단지 내 근로자의 자녀를 위한 보육시설이 없는 상황으로 횡성군은 산업단지 근로자의 근로환경 개선을 위해 부지 제공과 설치비용 일부를 부담하고 공단 내 참여업체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공동 직장어린이집의 원할한 운영을 지원할 예정이다.

횡성군 관계자는 “향후 2022년에 어린이집이 개원하면 산업단지 근로자의 보육 문제가 해결되고 이는 인력 수급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자치단체가 전담해서 추진하는 직장보육의 새로운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