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성화 부상 심경고백
정성화 부상 심경고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화 부상(출처: 정성화 인스타그램)
정성화 부상(출처: 정성화 인스타그램)

정성화 부상 심경고백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뮤지컬 배우 정성화가 종아리 근육에 부상을 입었다.

정성화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토요일 저녁 공연에 갑자기 움직이다가 종아리쪽에 근육이 파열됐나봐요”라며 “병원에 문의해보니 왼쪽 무릎에 연골이 많이 손상돼서 그 원인이 있었다고 한다”고 부상 소식을 전했다.

그는 “당분간 근육을 쉬면서 물리치료를 해야 한다고 해서 부득이 이번 주 공연을 못하게 됐다”며 “가뜩이나 힘든데 의도치 않게 부상을 입게 되어서 마음이 참담하다”고 밝혔다.

이어 “최선을 다해 치료하고 멀쩡한 모습으로 나타나겠다”며 “미리 예매해주신 여러분께 너무나 죄송하다는 말씀드리고 싶다. 앞으로 더더욱 이런 일에 대비해서 차질 없는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그날들’ 제작사 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정학’ 역으로 출연 중인 정성화 배우의 공연 중 부상으로 스케줄이 변경됐다”며 오는 12월2일, 4일, 6일 공연에서 민우혁과 이건명이 정성화의 빈자리를 메운다고 공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