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이슈종합] ‘尹 직무정지’ 반발·3차 대유행 본격화·윤석열 수사의뢰·코로나 500명대·윤석열 행정소송·尹총장 징계위·공수처법 개정 연기
[천지일보 이슈종합] ‘尹 직무정지’ 반발·3차 대유행 본격화·윤석열 수사의뢰·코로나 500명대·윤석열 행정소송·尹총장 징계위·공수처법 개정 연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왼쪽)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천지일보 DB
추미애(왼쪽)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천지일보 DB

천지일보가 간추린 오늘의 이슈종합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집행 정지와 징계 청구 명령 등에 대해 검찰 내부의 반발이 확산되고 있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급격히 불거지면서 ‘3차 대유행’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27일 주요 이슈를 모아봤다.

◆고검장부터 평검사까지 ‘尹 직무정지’ 반발 목소리 확산(원문)☞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집행 정지와 징계 청구 명령 등에 대해 검찰 내부의 반발이 확산되고 있다. 고검장들은 추 장관의 조치를 재고해달라는 집단 성명을 발표했고 검사장과 중간간부, 평검사의 단체 성명도 이어지는 등 반발 목소리가 봇물 터지듯 터져 나오고 있다.

◆오늘 오후 6시 신규 확진 349명… ‘3차 대유행’ 본격화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급격히 불거지면서 ‘3차 대유행’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26일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새로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349명이다.

◆法, ‘재판부 불법사찰 의혹’ 윤석열 수사의뢰… “중대 범죄로 판단”

법무부가 윤석열 검찰총장의 ‘재판부 불법 사찰’ 의혹에 대해 대검찰청에 수사를 의뢰했다. 법무부는 26일 “금일 검찰총장 윤석열에 대한 감찰 결과 판사 불법사찰과 관련 법무부 감찰규정 제19조에 의해 대검찰청에 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혐의로 수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82명으로 집계된 25일 오전 서울 동작구청 주차장에 마련된 현장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0.11.26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82명으로 집계된 25일 오전 서울 동작구청 주차장에 마련된 현장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0.11.26

◆8개월 만에 500명대 ‘대유행 확산’… “12월초까지 지속될듯”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급속도로 커지면서 전국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500명대 후반으로 폭증했다. 방역당국은 내달 초까지 ‘신규 확진 600명대 상황’이 지속될 것이라고 예측하며 사태의 심각성을 우려했다.

◆추미애 직무정지 명령에 윤석열 행정소송… “민주·법치 부정”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정지 조치를 내린 가운데 정국이 격랑에 휩싸였다. 검사들의 집단 반발에 검찰 외부 법조계에서도 직무정지를 재고해달라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여기에 윤 총장은 직무정지를 취소해달라는 소송을 냈다.

◆尹총장 징계위 내달 2일 열려… 해임 의결 나오나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를 청구한 가운데 윤 총장의 징계 여부·수위를 결정할 검사 징계위원회(검사징계위)가 다음 달 2일 열린다. 만일 검사징계위가 심의를 열고 해임 등 감봉 이상의 징계를 의결할 경우 추 장관은 곧바로 이를 문재인 대통령에게 제청할 것으로 보인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호중 법사위원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서울고법·수원고법과 산하 법원들에 대한 국정감사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국회) ⓒ천지일보 2020.10.20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윤호중 법사위원장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서울고법·수원고법과 산하 법원들에 대한 국정감사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국회) ⓒ천지일보 2020.10.20

◆[정치in] 野, 윤석열 국회 출석 초강수… 공수처법 개정 한 차례 미룬 與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의 직무를 배제하고 징계를 요구한 가운데 국민의힘은 윤 총장을 국회로 불러 의견을 들어보자는 초강수를 뒀다. 이에 더불어민주당은 25일 국민의힘이 불참한 가운데 야당의 비토권을 무력화할 고위공직자 범죄수사처(공수처)법 개정안 처리를 시도했으나 의결하지 않고 더 논의하기로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