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간편한 ‘개인사업자 대출 비교 서비스’ 오픈
현대카드, 간편한 ‘개인사업자 대출 비교 서비스’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현대카드가 ‘개인사업자 대출 비교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6일 밝혔다.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이 서비스는 개인사업자들이 별도의 비용 없이 다양한 대출상품을 간편하게 비교하고 신청할 수 있는 서비스로, 금융권 최초의 개인사업자 특화 대출 비교 서비스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용 방법도 간단하다. 성명, 주민등록번호, 휴대전화번호, 사업자등록번호 등 4가지 정보만 입력하면 바로 대출 조회가 가능하다. 공인인증서로 인증할 경우, 자동으로 건강보험공단과 국세청의 소득 서류도 함께 확인하기 때문에 별도의 서류 제출 없이 정확한 심사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현대카드 개인사업자 대출 비교 서비스에서는 5개 금융기관(현대캐피탈, BNK캐피탈, SBI저축은행, OK저축은행, 웰컴저축은행)의 대출 금리 및 한도를 조회하고, 손쉽게 대출 신청을 할 수 있다. 가맹점 내에서 현대카드로 매출이 발생할 경우 카드 매출대금으로 대출금 상환을 신청할 수도 있다. 고객이 이 상환 방식을 선택하면 2~4%p(포인트)의 추가 금리 할인도 제공한다.

데이터 분석을 통한 추가적인 금융 혜택도 제공한다. 현대카드는 사업장의 매출, 업력, 고객 방문 패턴, 지리 정보 등의 데이터 분석을 바탕으로, 평가 시스템을 자체적으로 구축했다. 분석 결과 우수한 평가를 받은 사업자에게는 참여 금융기관에서 금리 할인과 추가 대출 한도를 제공한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금융권 최초로 개인사업자 전용 대출 비교 플랫폼을 론칭했다”며 “참여하는 금융기관을 계속 확대하고, 서비스도 다양하게 진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