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우 포스코 회장, 이사회서 연임 의사 밝혀
최정우 포스코 회장, 이사회서 연임 의사 밝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 (제공: 포스코)
최정우 포스코 회장. (제공: 포스코)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내년 3월 임기가 끝나는 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연임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포스코에 따르면 포스코(005490)는 지난 6일 열린 이사회에서 CEO후보추천위원회를 운영하기로 결의하고, 최 회장에 대한 연임 자격 심사에 돌입했다. 김신배 전 SK부회장 등 사외이사 7명으로 구성된 추천위는 약 한 달 동안 최 회장을 인터뷰 하거나 대내외 평가를 종합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자격심사를 통과하면 차기 회장 후보로 추천되고 내년 3월 주총과 이사회를 거쳐 회장으로 확정된다. 업계는 최 회장의 연임 가능성이 크다고 관측한다. 역대 포스코 회장 대부분이 연임에 성공한 데다 최 회장 역시 무리 없이 포스코를 3년 가까이 이끌어왔다는 평가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