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신중국 건국 71주년 맞아 시진핑에 축전
김정은, 신중국 건국 71주년 맞아 시진핑에 축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출처: 연합뉴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신(新)중국 건국 71주년을 맞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축전을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1일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축전에서 “나는 (시진핑) 총서기 동지와 함께 새로운 역사적 시기에 들어선 불패의 조중(북중) 친선을 끊임없이 공고·발전시키기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이어 “피로써 쟁취한 사회주의를 수호하고 빛내는 공동 위업을 실현하기 위한 길에서 나아 우리 당과 인민은 변함없이 총서기 동지와 중국공산당 그리고 중국 인민과 함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새 중국의 탄생 이후 지난 71년간 중국 인민은 중국 공산당의 현명한 영도 밑에 사회주의 건설에서 괄목할 성과를 거두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준엄한 대내외 도전들을 이겨내면서 초보적으로 부유한 사회를 전면적으로 건설하고 빈궁을 완전히 청산하기 위한 투쟁에서 결정적 전진을 이룩했으며 나라의 주관과 영토 완정을 믿음직하게 수호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김 위원장은 “적대 세력들의 날로 가증되는 비난과 압박 소동도 총서기 동지와 중국 공산당에 대한 중국 인민의 신뢰를 허물 수 없고 사회주의 중국이 이룩한 성과를 부정할 수 없으며 자기가 선택한 길을 따라 나아가는 중국 인민을 가로막을 수 없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