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해외 입국자 2명 코로나19 확진… 누적 492명
광주서 해외 입국자 2명 코로나19 확진… 누적 492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광주=이미애 기자] 광주에서 해외입국자 2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광주시는 26일 인도 입국자(광주 491번)와 우즈베키스탄 입국자(광주 492번)가 확진 판정을 받아 누적확진자 수가 492명이 됐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들은 입국 후 광주의 임시 격리시설인 소방학교 생활관에서 격리와 동시에 진단 검사를 받다 확진 결과가 나와 국내 추가 감염이 우려되는 동선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광주에서는 지역 확산세는 주춤해졌지만, 지난 24일 우즈베키스탄 모녀 입국자가 확진되는 등 해외 입국자 확진 사례가 지속해서 나오고 있다.

한편 광주에서는 지난 24일 이후 해외 유입 감염 사례가 4건 발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