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코로나 현황] 확진자 5명 더 추가돼… 11살, 9살 아이들도 양성
[인천 코로나 현황] 확진자 5명 더 추가돼… 11살, 9살 아이들도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천지일보DB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천지일보DB

기존 확진자 접촉해 양성 판정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5명 더 추가됐다.

23일 인천시는 미추홀구에 사는 11살 A군과 계양구에 사는 9살 B양 등 5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군은 지난 9일 발생한 인천 805번 확진자의 가족이다. 1차 검사에서는 음성 판정을 받았으나 자가격리 해제 전 받은 검사에서는 양성 판정이 나왔다.

인천 805번 확진자는 인천과 경기도 지역 대형마트 등지에서 카드 가입을 권유하는 일을 하다가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B양은 지난 21일 발열 증상이 나타나 계양구 한 의료기관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사를 받고 이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인천시 미추홀구에 거주하는 20대와 70대 확진자는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평구에 사는 60대 확진자는 지난 9일 강남구 한 빌딩에서 열린 설명회에 참석했을 때 경기도 화성시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방역당국은 역학조사를 통해 이동 경로와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이로써 현재 인천 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891명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