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코로나 현황] 포천시 선단동 요양시설 거주… 확진자 5명 발생
[포천 코로나 현황] 포천시 선단동 요양시설 거주… 확진자 5명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천지일보 포천=손정수 기자] 경기도 포천시가 추석을 일주일여 앞둔 23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5명(포천시 #65~69번)이 추가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 5명은 의정부 #163번과 접촉자로 #65~67번은 선단동 요양원 거주자로 확인됐다. 확진자들은 지난 22일 의정부시 #163번이 확진을 받으면서 23일 오전 검사를 받은 것으로 추정된다.

#68번 확진자는 포천시 소흘읍 거주자로 고열과 오한 증상으로 보건소에서 확진을 받았으며, #69번은 양주시 거주자로 조사됐다.

방역 당국은 이들의 이동 동선 파악과 역학 조사를 실시 후 접촉자들 검사할 예정이다. 한편 이들 중 3명은 고위험군 시설인 요양원 거주자로 확인돼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