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일렉트릭, 태국 동부선 철도신호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LS일렉트릭, 태국 동부선 철도신호시스템 구축사업 수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S일렉트릭 태국 현지 철도신호사업 수주 현황.
LS일렉트릭 태국 현지 철도신호사업 수주 현황.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LS일렉트릭은 태국 철도건설분야 1위 기업 이탈리안타이개발(ITD)과 함께 총 사업비 6억 6700만바트(약 250억원) 규모 ‘태국 동부선 철도신호 프로젝트’ 사업자로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LS일렉트릭은 이번 사업에 철도건설분야 1위 기업인 이탈리안타이개발(ITD)과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해 철도 신호통신시스템 설계, 제작, 설치 등을 맡는다. 총 사업비 약 250억원 중 약 130억원을 수주했다.

이 사업은 태국 철도 인프라 개발 사업으로 지역개발 및 화물, 여객 운송 능력 확대를 위해 요타카(Yothaka)-클롱룩(Khlong leuk) 구간 총 연장 169㎞, 14개 역사의 노후 신호시스템을 전면 교체하는 프로젝트다.

LS일렉트릭은 지난 2001년 태국 철도 현대화 프로젝트 1단계 사업(ST1)을 수주하며 현지 시장에 진출한 이후 2007년 4단계(ST4), 2015년 5단계(ST5) 사업을 잇달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지난해 12월에는 9단계(ST9) 북동선 프로젝트를 수주해 안정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동부선 사업자로 선정되면서 현지 사업 누적 수주액은 약 1340억원에 달한다.

LS일렉트릭 관계자는 “태국 철도 시장은 그동안 유럽 기업이 독점해 진입장벽이 높았지만 지난 20여년간 여러 프로젝트들을 성공적으로 완료해 신뢰와 기술력을 인정받은 결과”라며 “아세안 국가들의 경제 성장에 따라 철도 인프라 확대 움직임이 활발한 만큼 이 시장을 적극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