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중소기업 수출보험료 지원사업 추진
안산시, 중소기업 수출보험료 지원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4.안산시, 중소기업 수출보험료 지원 나선다…최대 100만원 (2) ⓒ천지일보 2020.9.22
안산시가 중소기업 수출보험료 지원 나선다. (제공: 안산시) ⓒ천지일보 2020.9.22

중소기업 수출대금 회수 못할 경우 대비한 무역보험제도 통해 기업경영 안정 지원

[천지일보 안산=김정자 기자] 안산시가 수출·제조 중소기업의 보험료 지원을 통해 경영안정화를 돕기 위해 ‘2020년도 수출보험료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중소기업이 수출 후 수입자로부터 대금을 받지 못할 경우를 대비한 것으로, 시는 한국무역보험공사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단기수출보험 상품과 수출 물품 선적 전·후 자금 조달을 위한 수출신용보증상품에 대해 기업 당 100만원 한도로 보험료를 지원할 계획이다.

대상 기업은 관내 중소 수출 제조기업 3300여개소이며, 연말까지 접수를 받을 예정이지만, 시범사업 예산 1000만원이 소진되면 조기종료 될 수 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사태 여파로 첫 추진된 이번 사업은 3회 추경예산을 통해 긴급히 관련 예산 마련을 추진하게 됐다.

시는 우선 내년도 추가 확대를 위해 2000만원의 예산을 신청한 상태이며, 이번 시범사업의 효과를 분석해 점차 확대할 방침이다.

윤화섭 시장은 “이번 지원을 통해 관내 중소 수출기업의 해외시장 진출에 따른 부담과 위험을 줄이고 기업경영 안정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분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발굴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1500억원 규모의 육성자금 융자지원 등을 추진한 바 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무역보험공사 시화출장소 또는 시 홈페이지와 전화로 하면 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