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숲2’ 조승우X배두나 회동 예고… ‘진실 밝혀질까?’
‘비밀의 숲2’ 조승우X배두나 회동 예고… ‘진실 밝혀질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밀의 숲2’ 조승우X배두나 회동 예고… ‘진실 밝혀질까?’(제공 : tvN)
‘비밀의 숲2’ 조승우X배두나 회동 예고… ‘진실 밝혀질까?’(제공 : tvN)

[천지일보=강은희 기자] 20일 방송되는 ‘비밀의 숲’ 조승우X배두나, 전혜진X최무성이 따로 또 같이 회동을 예고했다.

tvN 토일 드라마 ‘비밀의 숲2’에는 두 ‘공조 파트너’가 존재한다. 진실 추적자 황시목(조승우 분)X한여진(배두나 분)과 침묵하는 자 최빛(전혜진 분)X우태하(최무성 분)가 바로 그들이다. 이들은 각각 어떠한 순간에도 묵묵히 진실을 향해 나아가기 위해, 또 드러나지 않아야 할 비밀을 감추기 위해 힘을 합쳤다. 그래서인지 20일 본 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 속 각각의 분위기는 매우 대비된다.

먼저 한식주점에서 포착된 황시목과 한여진. 서동재(이준혁 분) 납치 현장을 목격했다는 목격자 진술이 위증이었다는 사실을 밝혀낸 뒤 간단히 자리를 가진 것으로 추측된다. ‘최고의 파트너’답게 편안한 분위기가 마음에 안정을 불러온다.

반면, 한밤중 공원에서 이뤄진 최빛과 우태하의 분위기는 어둡기 그지없다. 더군다나 지난 방송에서 우태하가 전화 인터뷰를 통해 경찰에 불리한 사실들을 은근하게 적시하며 검찰의 수사 지휘권에 유리한 여론까지 만들어낸 이후의 만남이라 더욱 수상쩍다.

‘비밀의 숲2’ 12회, 20일 밤 9시 tvN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