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의암댐서 선박 3대 전복 사고… 경찰·공무원 등 6명 실종
춘천 의암댐서 선박 3대 전복 사고… 경찰·공무원 등 6명 실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춘천=김성규 기자] 6일 강원도 춘천시 신동면 의암리 의암댐 인근에 위치한 신연교에 수초섬이 떠내려와 걸려있다. 의암호 수질정화를 위해 설치해 놓은 인공 수초섬.ⓒ천지일보 2020.8.6
[천지일보 춘천=김성규 기자] 6일 강원도 춘천시 신동면 의암리 의암댐 인근에 위치한 신연교에 수초섬이 떠내려와 걸려있다. 의암호 수질정화를 위해 설치해 놓은 인공 수초섬.ⓒ천지일보 2020.8.6

와이어에 걸린 경찰정 침몰

구조하려던 보트·행정선도 침몰

[천지일보 춘천=김성규 기자] 의암댐에서 선박 3대가 전복되면서 6명이 실종됐다.

6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강원 춘천시 서면 의암댐에서 경찰정이 댐 보호를 위해 설치해 놓은 와이어에 걸리자 이를 구조하기 위해 투입됐던 고무보트와 행정선 등 3척이 전복됐다.

사고 직후 선박들은 폭 13m의 의암댐 6번 수문을 통해 하류로 휩쓸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 사고로 경찰정에 타고 있던 4명 중 3명, 고무보트에 1명, 행정선에 2명이 실종됐다. 경찰정에 타고 있던 1명은 가까스로 탈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의암호 수질정화를 위해 설치해 놓은 대형 수초 섬이 댐 방류로 인해 하류로 떠내려가자 이를 포박하려는 작업을 하다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목격자들은 경찰정이 수초 섬 고정 작업 중에 와이어에 걸려 침몰하는 것을 보고 업체 직원 1명이 고무보트를 타고 구조하러 갔으나 역시 전복됐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등은 경찰정이 의암댐 앞에 설치한 와이어에 걸려 뒷부분부터 침몰했고, 이를 구조하기 위해 접근했던 고무보트와 행정선도 연이어 침몰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천지일보 춘천=김성규 기자] 6일 강원도 춘천시 신동면 의암리 의암댐 주변을 순찰하고 있는 경찰관계자.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강원 춘천시 서면 의암댐에서 경찰정이 댐 보호를 위해 설치해 놓은 와이어에 걸리자 이를 구조하기 위해 투입됐던 고무보트와 행정선 등 3척이 전복됐다.ⓒ천지일보 2020.8.6
[천지일보 춘천=김성규 기자] 6일 강원도 춘천시 신동면 의암리 의암댐 주변을 순찰하고 있는 경찰관계자.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30분께 강원 춘천시 서면 의암댐에서 경찰정이 댐 보호를 위해 설치해 놓은 와이어에 걸리자 이를 구조하기 위해 투입됐던 고무보트와 행정선 등 3척이 전복됐다.ⓒ천지일보 2020.8.6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