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일보 이슈종합] 전국 피해 속출·일가족 3명 사망·침묵 깬 윤석열·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 배격해야·부동산·공수처 후속법안 의결
[천지일보 이슈종합] 전국 피해 속출·일가족 3명 사망·침묵 깬 윤석열·민주주의 허울 쓴 독재 배격해야·부동산·공수처 후속법안 의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폭우가 내린 3일 오후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 성정지하도에 침수가 발생해 시 관계자들이 이를 살펴보고 있다. ⓒ천지일보 2020.8.3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폭우가 내린 3일 오후 충남 천안시 서북구 성정동 성정지하도에 침수가 발생해 시 관계자들이 이를 살펴보고 있다. ⓒ천지일보 2020.8.3

천지일보가 간추린 오늘의 이슈종합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하게 내리는 집중호우로 인해 사상자가 발생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정부는 3일 오후 6시를 기해 풍수해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했다. 윤석열 검찰총장이 신임검사들에게 “자유민주주의는 민주주의라는 허울을 쓰고 있는 독재와 전체주의를 배격하는 ‘진짜 민주주의’”라고 강조했다. 3일 주요 이슈들을 모아봤다.

◆중대본 “게릴라성 집중호우 대비”… 위기경보 최고 ‘심각’ 발령☞(원문보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수도권과 중부지방에 기습적 폭우로 피해가 속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3일 오후 6시를 기해 풍수해 위기경보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격상했다고 밝혔다.

[천지일보 진천=박주환 기자] 집중호우가 중부지방을 강타한 3일 충북 진천군 백곡면 구수리 백곡천이 거센 물살을 일으키며 흐르고 있다. ⓒ천지일보 2020.8.3
[천지일보 진천=박주환 기자] 집중호우가 중부지방을 강타한 3일 충북 진천군 백곡면 구수리 백곡천이 거센 물살을 일으키며 흐르고 있다. ⓒ천지일보 2020.8.3

◆중부지방 ‘물폭탄’ 피해 속출… 산사태·붕괴, 사상자 발생☞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하게 내리는 집중호우로 인해 사상자가 발생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가평 펜션에 토사 덮쳐 일가족 3명 숨져… 시간당 80㎜ 비 쏟아져☞

3일 집중호우로 인해 경기 가평 지역의 팬션이 토사에 매몰돼 일가족 3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다.

[천지일보 연천=손정수 기자] 3일 새벽 3시간 동안 120㎜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내리고 배수문제까지 겹쳐 침수됐던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차탄리의 배수 펌프장 근처 나무 가구점 앞마당이 흙으로 뒤덮혀 있다. ⓒ천지일보 2020.8.3
[천지일보 연천=손정수 기자] 3일 새벽 3시간 동안 120㎜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내리고 배수문제까지 겹쳐 침수됐던 경기도 연천군 연천읍 차탄리의 배수 펌프장 근처 나무 가구점 앞마당이 흙으로 뒤덮혀 있다. ⓒ천지일보 2020.8.3

◆윤석열의 ‘진짜 민주주의’론… “허울 쓴 독재·전체주의 배격해야”☞

윤석열 검찰총장이 3일 신임검사들에게 “자유민주주의는 민주주의라는 허울을 쓰고 있는 독재와 전체주의를 배격하는 ‘진짜 민주주의’”라고 강조했다.

◆법사위, 부동산·공수처 후속법안 의결… 내일 본회의 처리☞

부동산 대책 관련 법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후속 3법 등이 3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법사위)를 통과했다. 이날 미래통합당 법사위원들은 일방적 의사진행에 반발하며 퇴장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국회 법사위를 통과한 공수처 법안들을 7월 임시국회 마지막 회기일인 4일 본회의에서 통과시킬 예정이다.

◆집값 치솟는다… “주택연금 가입 상한 완화”☞

여야가 주택연금 가입 상한을 완화하는 법 개정안을 발의해 주목되고 있다. 이정환 한국주택금융공사 사장도 지난 5월 주택연금 가입 가격 제한을 완화하겠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바 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송파구 아파트 단지. ⓒ천지일보DB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송파구 아파트 단지. ⓒ천지일보DB

◆[리얼미터] “與 부동산 법안 처리 정상” 48.6% vs “일방” 46.5%☞

범여권 정당만 참여한 가운데 부동산 관련 법안을 통과시킨 데 대한 국민의 인식이 팽팽하게 갈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치in] 與, 지난주 실언 논란만 4명… “당에서 SNS 금지령 내려야” 웃픈 지적☞

4.15 총선에서 176석을 차지하면서 슈퍼 여당이 된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의 실언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특히 지난주에만 4명의 의원들이 논란을 일으키면서 당 차원에서 SNS를 금지시켜야 한다는 웃기지만 슬픈 지적이 나오고 있다.

◆우주정거장 62일 머물렀던 미 우주인 해상 귀환☞

국제우주정거장(ISS)에 두 달간 머물며 임무를 수행한 미국 항공우주국(NASA) 소속 우주비행사 2명이 지구로 귀환했다.

[플로리다=뉴시스/AP] NASA TV가 방영한 이 화면에서 스페이스X 캡슐이 멕시코 만에서 분리돼 있다. 우주비행사 더그 헐리와 밥 베넨켄은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두 달여 시간을 보냈다. NASA는 45년 만에 처음으로 우주비행사들을 착수시켰고, 민간 회사가 궤도에서 사람을 건져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플로리다=뉴시스/AP] NASA TV가 방영한 이 화면에서 스페이스X 캡슐이 멕시코 만에서 분리돼 있다. 우주비행사 더그 헐리와 밥 베넨켄은 국제우주정거장에서 두 달여 시간을 보냈다. NASA는 45년 만에 처음으로 우주비행사들을 착수시켰고, 민간 회사가 궤도에서 사람을 건져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