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대 종교계, ‘2018 세계종교문화축제’ 연다
4대 종교계, ‘2018 세계종교문화축제’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8~11일 전북 일대서
“서로에 대한 이해 높이자”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4대 종교계가 오는 8~11일 전라북도 전주·익산·김제·완주 등에서 종교 간 화합과 상생을 다짐하는 ‘2018 세계종교문화축제’를 개최한다.

세계종교문화축제는 불교·원불교·가톨릭·개신교 등이 함께 참여하는 행사로서, 이웃 종교의 문화와 예술, 역사, 수행법 등을 통해 서로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나눔의 정신을 함께 만들어가고자 마련됐다.

‘얼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에서는 각 종교계의 음식, 성물, 영화, 음악, 명상 등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종교문화마당이 펼쳐진다.

8일 오후 4시 30분 전동성당에서는 ‘종교, 아는만큼 이해하여’를 주제로 PRE세계종교포럼이 열린다. 포럼에는 유요한 서울대 종교학과 교수를 초청해 현대인들의 다양한 문화적 시도에 담긴 종교적 면모들을 탐색하는 시간을 가진다. 오후 6시부터는 대안스님과 야곱 수사가 선보이는 ‘사찰음식·수도음식’도 만나볼 수 있다.

개막식은 오후 6시 40분부터 전주 풍남문 앞 광장에서 진행된다. 행사에서는 상정스님, 금산사 주지 성우스님을 비롯해 전북기독교연합회 백남운 종교문화대표, 원불교 김혜봉 전북교구장, 가톨릭 김선태 전주교구장이 축제의 개막을 알린다.

행사 기간 중인 8~11일 매일 오후 5시 경기전광장에서는 개신교 ‘광야에서 40일’ 불교 ‘길 위에서’ 원불교 ‘마더 박청수’ 가톨릭 ‘얼마나 아름다운가’ 영화가 각각 상영된다.

세계종교문화축제는 4대 종교계로 구성된 세계종교평화협의회가 주축이 돼 매년 각 종교계가 돌아가면서 축제를 주관한다. 올해는 가톨릭이 주관하며, 내년에는 금산사를 중심으로 불교계가 주관할 예정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대박 2018-10-10 02:38:04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종교 개판이다 검색해서 필독하고 정신차리고 무지에서 벗어나기 바랍니다

인터넷 다음 네이버 구글 검색창에서 성범죄 1위 목사 검색바랍니다

맹신자도 여자들도 불쌍합니다

간덕구 2018-10-01 20:07:36
걍 종단 떠나서 하나로 뭉쳐브러! 뭐하러 힘들게 니종교 내 종교하냐. 기냥 한 종교로 맹글면 되지. 혹시 자기밥그릇은 지키고 싶은감?